Bobblehead Music, SG엔터테인먼트와 파트너십 통해 글로벌 케이팝 시장 겨냥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SG 엔터테인먼트가 전세계적인 프로듀서 보블헤드 뮤직(Bobblehead Music)과 손잡았다.


Bobblehead Music은 총 네명(Johnjohn, Jae Ro, Koala, Cuz D)의 아티스트이자 프로듀서 및 작사 작곡가로 구성되어 있어 중독성 있는 비트와 트렌디한 음악의 창시자로 업계에서 유명하다.


최근에는 모든 음악 차트를 휩쓴 제시의 '눈누난나' 곡을 작곡 작사하며 그 실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 곡은 한국뿐만 아니라 중국 쿠워뮤직 한국 차트에서도 1위를 차치하는 등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끌었다.



이외에도 윤지성의 'In the rain', 창모 더콰이엇 도끼의 'we bad', 솔비의 'class' 등 다수의 곡을 작곡 편곡했다.


SG 엔터테인먼트의 준해 스필만 대표는 “실력파 프로듀서와 함께 파트너십을 맺게 되어 기쁘다. 추후에 Bobble head와 함께 작업을 하며 전세계적인 새로운 K팝 신드롬을 일으키고자 한다”고 밝혔다.


Bobblehead Music은 “SG 엔터테인먼트의 사업방향이 우리가 추구하는 음악의 방향성과 일치하여 파트너쉽을 결정하게 됐다. 특히 전세계적인 대중들이 즐기며 함께 공감할 수 있는 음악을 만들고자 하는 우리의 목표와 전세계로 네트워크를 확장해 나가며 세계적인 리더, 크리에이터 및 아티스트를 양성하는 SG 엔터테인먼트의 사업 방향이 좋은 시너지를 발휘하게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wp@heraldcorp.com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016/0001722118?l


Copyright © 2020 Spark Gate ENTERTAINMENT Ltd. All rights reserved.

  • YouTube
  • Instagram
  • Twitter
  • Facebook